No라고 말하라

[ 자기계발 ]

 No라고 말하라

cnn.say_.no_m_

애플 아이튠즈를 만들 때 있었던 일이다. 스티브 잡스는 개발자들에게 서비스가 가야 할 방향에 대해 질문했다. 개발자들은 서비스에 탑재될 수 있는 기능에 대해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분류했다. 그러나 잠시 후, 스티브는 지쳐서 이렇게 말했다.

 

나는 여러분 머릿속에 아이튠즈에 탑재될 수 있는 수천 개의 기능에 대한 아이디어들이 가득하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. 당연하지요. 그러나 우리가 원하는 것은 수천 개의 기능이 아니에요. 그걸 다 붙이면 엉망이 될 겁니다. 혁신이란 모든 것에 Yes라고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. 혁신은 정말로 중요한 것 외에는 ‘No’라고 이야기하는 거랍니다.

 

소프트웨어를 만드는 입장에 있다면 사용자에게 무엇이 필요한 기능인지 수도 없이 말할 수 있다. 그러나 사용자’들’에게 필요한 것은 그것이 아닐 확률 또한 상당히 높다. 혁신이란 한가지 목적(혹은 가치)을 지독히 갈구하고 없앨 수 있는 것들을 찾는 것이 아닐까? 웹사이트, 앱 또한 다르지 않을 것이다.

쇼핑몰은 물건을 거래하는 것이고 모바일 이메일 앱은 전자우편을 주고받는 것이다. 우리가 앞으로 만들어갈 그 무엇도 그 무언가를 위한 소프트웨어일 것이다. 무언가를 위해 나머지 것들을 No라고 말할 용기를 가져야 할 것이다.

 

위의 사례와는 상관없이 맥과 iOS를 사용하던 사용자들은 아이튠즈의 인터페이스가 상당히 혁신적이고 심플하다고 한다. 다만, 윈도우와 안드로이드를 사용하던 사용자는 대부분 그리 잘 적응하지 못한다.

0 답글

댓글을 남겨주세요

Want to join the discussion?
Feel free to contribute!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